The Bride of Frankenstein Life

I was busy every Saturday evening during last 2 months.
Purple jacket-check! bleacher cushion-check! blanket-check! little munch-check!
After eating early dinner, we drove to high schools around the Bay area to watch and cheer up my daughter's marching band and color guard.
Yes, she plays a flag!
Joining the purple stream is one way to support our kids.
Purple jacket, purple/gold scarf, purple/gold hat, head band.... anything purple cheers our kids up!
지난 2달동안 바쁜주말을 보냈답니다.
보라색자켓-첵크! 방석-첵크! 담요-첵크! 간식-첵크!
이른 저녁을 먹고 부지런히 베이지역 고등학교들로 딸아이네 마칭밴드와 칼라가드를 응원하러 갔지요.
무슨 악기요? 네, 깃발이요 ㅎㅎ
보라색 물결의 일원이 되는건 우리아이들을 응원하는 한 방법이지요.
보라색 자켓, 보라/금색 스카프, 모자, 머리띠..... 보라색이 들어가는건 무엇이든지!

  Here's my way to support :)
제가 하는 응원은 이렇습니다 :) 이 모자를 쓰고 보라색 물결에 휩싸이지요.

This year's title is 'The Bride of Frankenstein'.
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tFX_YMR7gVc
I am so proud of these 280+kids!
They started their practice in August and my daughter spent 15+ hours a week for this.
Very enthusiastic band director, staffs and huge parents support encouraged our kids all the time.
Now this fun season was over but I am looking forward to see the winter guard competition soon!
올해의 제목은 '프랑켄슈타인의 신부' 입니다.
280명이 넘는 이 거대한 집단의 아이들이 정말 자랑스럽기 그지없어요.
8월부터 땀흘리고 얼굴 그을려가며 일주일에 15시간을 연습한 결정체이니 기특할 수 밖에요.
열정적인 밴드 디렉터, 스태프들, 부모님들이 뒤를 든든히 받쳐주고요.
밴드시즌이 이제 막 끝났지만 겨울에 다시 시작될 윈터가드 시즌을 기다리며 또 보라색을 만지작 거립니다.
 

Leave Comments